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사회·지자체(성명/논평)·교육
경북도, 소설가 김홍신 초청 '백두대간 인문캠프' 개최
기사입력: 2020/10/18 [13:03]   월드스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최인갑 기자


 경상북도가 소설가 김홍신 작가를 초청해 '백두대간 인문캠프'를 개최했다.

 

10월 18일 경북도에 따르면 군위 화본역에서 10월 17일부터 18일까지 '백두대간 인문캠프'를 진행했다.

 

경상북도의 인문기행 '백두대간 인문캠프'는 인문학에 관광을 접목해 관광명소와 연계를 통한 인문학 셀럽 마케팅 프로그램이다.

 

1박 2일 일정 중 1일 차 10월 17일은 작가 초청 강연을 비롯해 작은 음악회, 문학토크, 팬 사인회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진행됐다. 특히 560만 부 판매를 기록하며 대한민국 최초의 밀리언셀러 소설 '인간시장'으로 유명한 국문학 박사이자 교수, 전 국회의원, 시민운동가인 김홍신 작가와 함께 '인생사용설명서'라는 주제로 관광객과 주민을 대상으로 강연을 펼쳤다.

 

김홍신 작가는 "군위 가을 여행을 통해 우리나라에서 가장 아름다운 간이역으로 꼽히는 화본역에서 강연을 하게 되어 너무 뜻깊었다"라며 "인생에도 잠시 멈춰갈 간이역은 꼭 필요합니다. 여기 화본역에서 잠시 멈추어 내 자신을 어루만지고 질문을 던지는 시간을 가졌으면 하는 마음에서 강연을 준비했다"라며 강연을 시작했다.

 

이어 "군위는 가을 풍경이 너무 아름답고 꼭 옛날 우리 집에 가는 길 같이 정말 정감이 가는 풍경이다. 누가 기다리고 있을 것만 같아 오랜만에 설렘을 느꼈다"라는 소감을 밝히며 "사람의 존엄한 가치는 누군가가 매겨주는 것이 아닌 나 스스로가 발견하고 부여하는 것이다. 저는 이곳 군위에서 여러분과 함께 힘든 상황을 잘 이겨내고 언젠가 우리가 만나게 된다면 손 한번 굳게 잡고 서로를 보듬고 위로할 수 있는 시간이 분명히 오리라 확신한다. 그것만으로도 나와 당신의 가치가 충분하지 않습니까?"라며 희망의 강연을 마무리했다.

 

이번 인문기행에서는 김 작가가 매일 하나씩 삶을 사랑하는 방법을 찾아 써 내려간 산문집 '하루 사용 설명서', 우리나라 최초 밀리언셀러 작가로 자리매김 하게 한 '인간시장' 친필 사인회도 부대행사로 함께 개최했다.
 
김홍신 작가와 행사에 참석한 관광객은 군위의 가을 관광명소 투어를 1박 2일로 진행했다. 관광명소 투어에는 삼국유사 테마파크, 한밤마을 돌담길, 화산마을, 남천고택 등을 탐방했다.

 

캠프에 참가한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한국 최초의 밀리언셀러 인간시장을 즐겨 읽었다. 이 어려운 시대에 장총찬이라는 인물이 그리워진다"라며 “오늘 김홍신 작가님 강연을 통해 인생에서 소중한 나를 발견하고 더불어 사는 세상을 다시금 고민하게 만드는 뜻깊은 강연을 함께 해서 감동이 컸다”며, “함께한 관광객과 군위의 아름다운 가을 풍경을 즐기고 위로받고 힐링하기를 바란다"라는 강연 소감을 밝혔다.

 

최인갑 기자 wsnews@daum.net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