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한국
송영무 국방부 장관 주관 '공군사관학교 제66기 졸업·임관식' 거행
기사입력: 2018/03/08 [08:50] 월드스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김용숙 기자

 공군은 3월 8일 오후 2시 공군사관학교에서 송영무 국방부 장관 주관으로 '공군사관학교 제66기 졸업 및 임관식'을 거행한다.

 

이날 졸업과 동시에 정예 공군소위로 임관하는 136명의 제66기 사관생도는 2014년 공군사관학교에 입학해 4년간 수준 높은 교육과 군사훈련을 성공적으로 마치고 전공에 따라 각각 이학사, 문학사, 공학사와 학위와 함께 전원 군사학사 학위를 동시에 받는다.

 

특히 4년간 생도생활을 모범적으로 실시해 우수한 성적을 기록한 박세은(女, 만 22세) 소위는 대통령상을, 최운기(만 22세) 소위는 국무총리상을, 이지민(만 22세) 소위는 국방부 장관상을 각각 받는다.

 

행사는 졸업증서 및 임관사령장 수여, 임관선서, 대통령 축전 낭독, 국방부 장관 축사 순으로 진행한다.

 

졸업생 중 눈길을 끄는 인물로는 ▲공사 최초 여성 '기초군사훈련 생활교육 대대장 생도'로 활동하고 이날 대통령상을 수상한 박세은 소위 ▲대학생 안보토론 대회 등 다수의 토론대회 및 논문공모전에서 우수한 성적을 기록한 서다빈 소위 ▲부사관 복무 중 주경야독을 통해 사관학교에 입학한 곽정훈 소위 ▲육군 중령 아버지, 공군 중위 형을 따라 공군 장교의 길을 택한 신양환 소위 ▲화랑무공훈장을 받은 6·25참전 용사 故 곽영석 대위의 손자 곽지훈 소위 등이 있다.

 

한편 오늘 66기 생도들과 함께 졸업하는 외국군 수탁생도 4명(태국, 몽골, 필리핀, 베트남)은 졸업식이 끝나면 본국으로 귀국해 해당국 장교로 임관할 계획이다.

 

김용숙 기자 wsnews@daum.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